[현대소설] 김유정의 ‘소낙비’ 분석 알아봤어요

현대소설김유정의 소낙비 분석

[현대소설] 김유정의 ‘소낙비’ 분석.hwp

목차
Ⅰ. 줄거리
Ⅱ. 구성단계
Ⅲ. 등장인물
Ⅳ. 나의 감상
※참고문헌

본문
Ⅰ. 줄거리
☞ 춘호가 돈을 구해 오라며 감자를 씻고 있는 아내를 조르는 장면으로 이 소설은 시작된다. 그러나 아무리 졸라도 아내는 묵묵부답이니, 춘호는 울화가 터질 지경이다.
자신은 타곳에서 온 몸이라 돈을 빌려주는 사람도 없고, 집을 팔아도 이익이 많지 않으니 도무지 방법이 없었다. 결국 그는 자신의 분을 참지 못하고 아내에게 손찌검을 하고 만다. 매를 맞던 아내는 남편을 피해 달아나지만 춘호에게 가는 곳을 이미 일러주고 난 후의 일이다. 춘호의 처도 남편에게 돈이 필요한 것을 알고는 있었지만 죽을힘을 다해도 마련할 수 없는 돈이었으므로 할 수 있는 일이라고는 고작해야 남편의 매를 피해 산에 올라서 도라지나 더덕 따위를 캐는 일이다.
아내는 마음에 썩 내키지는 않았지만 보리라도 꾸어다가 팔 생각으로 (동리의 부자 이주사와 배가 맞은 뒤 팔자를 고친) 쇠돌엄마에게로 향한다.
사실 아내의 마음이 내키지 않는 진짜 이유는 따로 있다. 지난 늦은 봄, 밤에 계추를 보러 나간 남편이 돌아오지 않자 먼저 잠자리에 들려는데 황소 같은 이주사가 춘호의 아내를 겁탈하려 들었던 것이다. 그러나 한편으로 춘호 처는 쇠돌엄마가 속곳과 버선의 개수를 자랑할 때마다 자기도 좀만 잘했다면 지금쯤 쇠돌엄마 못지않게 호강했으리라 생각하고 후회한다.

본문내용
졸라도 아내는 묵묵부답이니, 춘호는 울화가 터질 지경이다.
자신은 타곳에서 온 몸이라 돈을 빌려주는 사람도 없고, 집을 팔아도 이익이 많지 않으니 도무지 방법이 없었다. 결국 그는 자신의 분을 참지 못하고 아내에게 손찌검을 하고 만다. 매를 맞던 아내는 남편을 피해 달아나지만 춘호에게 가는 곳을 이미 일러주고 난 후의 일이다. 춘호의 처도 남편에게 돈이 필요한 것을 알고는 있었지만 죽을힘을 다해도 마련할 수 없는 돈이었으므로 할 수 있는 일이라고는 고작해야 남편의 매를 피해 산에 올라서 도라지나 더덕 따위를 캐는 일이다.
아내는 마음에 썩 내키지는 않았지만 보리라도 꾸어다가 팔 생각으로 (동리의 부자 이주사와 배가 맞은 뒤 팔자를 고친) 쇠돌엄마에게로 향한다.
사실 아내의 마음이 내키지 않는 진짜 이유는

참고문헌
-한국 근,현대 작가, 작품론 (윤병로 저)
-김유정 전집 (전신재 편)
※참고 사이트
-http://woorimal.net/hangul/hyundai-fiction/sonakbi.htm